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50의 품격은 말투로 완성된다


SMART
 

50의 품격은 말투로 완성된다

김범준 저 | 유영

출간일
2020-09-04
파일형태
ePub
용량
28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2, 대출0, 예약중0
콘텐츠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말 따로 마음 따로인 당신을 위한 말투 공부

회사에서 상사나 친구와 대화를 하다가 뭔가 불편함을 감지했다면, 그때가 바로 나의 말투를 점검해볼 때이다. 내가 불편했다는 것은, 역으로 나 역시 아무렇지 않게 내뱉은 말에 상대가 불편함을 느낄 수도 있다는 말이기도 하다. 말투는 습관으로 굳어진 만큼 무의식적으로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마흔만 넘어도 꼰대 소리를 듣는 요즘, ‘나 때는 말이야’처럼 의도하지 않았지만 습관적으로 내뱉는 말투가 있다. 젊어서는 ‘나’의 존재감을 돋보이게 하고 ‘나’의 의견을 관철시키는 화술이 필요했다면, 나이가 들면 ‘상대’에 대한 배려가 깃든 부드러운 말투, 존중의 말투를 사용하여 품격을 올리는 화술이 필요하다.

이 책은 습관적으로 써오던 말투를 점검하는 것부터 오십에는 빼버리면 좋은 말, 젊은 사람들과의 소통을 힘들어하는 4050세대들에게 어떤 태도로 그들과 커뮤니케이션해야 하는지 그 방법을 알려준다. 또한 자기도 모르는 사이 ‘꼰대’로 분류되어 사람들이 기피하는 상대가 되지 않았는지, 오십 이후에는 어떤 모습으로 살아갈 것인지 인생 전반을 돌아볼 시간도 갖게 해준다.

목차

머리말

1장 말이 곧 나다
작은 말투 하나로 50의 변화는 시작된다
관계를 망치는 말투를 버리기로 했다
말의 내용만큼 형식이 중요하다
누군가의 조언을 그대로 받아들인다
할 수 없는 것은 할 수 없다고 말한다
사회적 체면과 이별한다

2장 아무도 내 말에 귀 기울이지 않는다면
겸손하게 질문하고 따뜻하게 이름을 부른다
‘왜?’라고 묻기 전에 ‘그래!’라고 말한다
잘 알지도 못하면서 섣부른 위안의 말을 건네지 않는다
난처한 상황에서는 깔끔한 거짓말로 대처한다
나의 실수에는 엄격하게 타인의 실수에는 관대하게
하루에 열 번 ‘움메’만 해도 목소리가 바뀐다
나의 일과 나의 일이 아닌 것을 구분한다
‘자만’의 말투가 아닌 ‘겸손’의 말투에 익숙해진다
나의 존재를 드러내는 대신 타인의 존재를 존중한다

3장 나를 낮출수록 품격은 올라간다
말부터라도 내가 먼저 대접한다
경험은 결코 나이 들지 않는다
50의 말은 오직 금과 같아야 한다
이제는 아부를 들을 때가 아니라 아부를 해야 할 때
나를 낮추면 상대방이 알아서 높여준다
핀잔이 아닌 믿음을 주는 말이 필요하다
정중한 인사는 그 자체로 감동의 언어다
말을 듣는 태도부터 바꿔야 한다
자기 자랑도 센스 있게
‘더 괜찮은’ 사람과 대화하고 싶어 ‘덜 괜찮은’ 사람과의 말을 아낀다
젊은것들? 젊은 님들! 호기심이 아니라 관심으로 다가선다
스치고 지나간 사람을 기억하고 말을 건네는 일

4장 더 이상, 말로 상처 주지 않는다
하지 말아야 할 말은 끝까지 하지 않을 것
상대에게 닿을 수 있도록 좋으면 좋다고 말한다
분명하고 구체적인 표현으로 진심을 전달한다
나에게서 타인으로 관심이 옮겨갈 때 진짜 삶이 시작된다
잘못에는 사과를 할 줄 아는 50이 된다
리더의 언어는 단호하지만 부드럽게
‘아름다워’ ‘멋져’가 자연스럽게 나와야 한다
의도를 왜곡하는 잘못된 말투
믿음을 핑계로 강요하지 않는다
어떤 상황에서도 상대의 반응을 섣불리 예상하지 않는다
의미 없는 구호로는 공감을 이끌어내지 못한다

5장 50에는 조금 힘 빼고 말하기
‘만약’에 얽매이지 않고 ‘이제부터’를 가까이
불행을 최대한 피하면 행복은 절로 찾아온다
나쁜 기억도 좋은 추억으로 만드는 말
작은 한마디 말에서 행복은 시작된다
중요한 사람이 아닌 소중한 사람이 되기를
따라잡는 것과 따라 하는 것은 다르다
예의와 배려가 있는 ‘좋아요’
지금의 나를 그대로 긍정한다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