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콘텐츠 상세보기
괜찮아 그냥 너 하나면 돼


SMART
 

괜찮아 그냥 너 하나면 돼

젠틀 위스퍼(최세미) 저 | 42미디어콘텐츠

출간일
2018-10-30
파일형태
ePub
용량
27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2, 대출0, 예약중0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당신의 하루를 토닥토닥 쓰다듬어 줄 따뜻한 손길
“그 짐들을 나에게 맡기고 내게 살아갈 힘과 기쁨을 구하렴!”
SNS 화제의 그림 묵상 작가, 젠틀 위스퍼의 첫 번째 그림 묵상 에세이

인스타 화제의 베스트 그림 묵상 작가 ‘젠틀 위스퍼’의 첫 번째 그림 묵상집을 만나다!
평범한 직장인이자 크리스천인 작가는 그저 하루하루의 기도를 솔직하게 고백하고자 글을 쓰고 그림을 그려 인스타에 올리기 시작했고, 이 그림 묵상들은 수많은 사람들에게 공감을 얻으며, 가장 있기 있는 그림 묵상 작가가 되었다. 젠틀 위스퍼의 그림 묵상은 지친 하루를 토닥토닥 쓰다듬어 주는 하나님의 따뜻한 손길과 같이 우리에게 위로와 공감을 전해 준다.

이 책은 인스타에 올라온 그림 묵상뿐만 아니라 책을 펴내며 들려주고 싶었던 작가의 진실된 기도가 담겨 있다. 못되고 연약한 자신에 대한 고백과 하나님께 바치는 서러운 자신의 기도, 끝까지 포기하지 않고 사랑으로 감싸 안아주시는 하나님에 대한 고백과 감사함을 잘 담아내고 있다. 구렁텅이에 빠져도, 잘못된 길로 걸어가더라도, 나쁜 마음으로 하나님을 욕해도, 늘 따뜻한 품 안으로 받아주시는 그분의 큰 사랑을 그대로 느끼게 될 것이다.

저자소개

어릴 때 교회 목사님께서 “세미야, 세미하신 주님의 음성을 잘 듣고 있니?” 하시며 농담인지 진담인지 모를 말씀을 하시곤 했습니다.
그렇게 제 SNS 계정은 하나님의 세미하신 음성인 “Gentle Whisper”가 되었고, 연약하고 죄 많은 제 삶에 직접 찾아와 주셔서 세미하신 음성으로 함께 해 주시는 하나님과의 교제를 글과 그림으로 나누게 되었습니다.
하나님의 세미한 음성을 함께 해 주시는 많은 분들게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인스타그램_ https://www.instagram.com/gentle.whisper

목차

/ 프롤로그

첫 번째. 제가 이렇게 못되고 연약해요
나라면 포기했을 내 자신을
한결같은 연약함밖에 드릴 것이 없네요
말씀 밖은 위험해!
아차! 제가 또 멍때리고 있었네요
왜 이렇게 전부 하기 싫을까요?
믿지 않으면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는다
주님, 저 왜 이렇게 힘든 거예요?
저는 (안)괜찮아요
눈을 감았으면 기도를 해야지
사실 조언을 가장한 정죄였어
하나님도 아시고 나도 아는 아이러니
일단 감사할게요
주님이 세운 리더들을 존중하고 싶긴 한데!
삶과 고백은 언제쯤 하나가 될까?
원망하고 자책하고 원망하고 자책하고
이게 정말 죄인가? 그럴 리가 없어
그 사람을 어떻게 이해해요?
제 모습을 마주할 때마다 우주로 도망가고 싶어요
혼자 의로운 척하는 종교인이 되지 않도록
말씀대로 살고 싶은데!

/ 두 번째. 저의 서러운 기도를 듣고 계시나요?
너무 괴로워요
주님, 저 지금 잘 따라가고 있나요?
솔직히 도망가고 싶어요
와, 진짜 다 때려치우고 싶은데
이렇게 기가 막히게 이기적인 나를
주님 한 분만으로 만족하고 싶은데
정작 내 자신조차도 사랑하지 못하고 있어요
정말 제가 주님께 어여쁜 자가 맞나요!
저의 서러운 기도를 듣고 계시나요?

/ 세 번째. 더러운 제 발을 어찌 그리 매번 닦아주시나요?
눈앞에서 홍해를 가르신 분 앞에서
죄송해요, 정말 죄송해요
나 때문에 나보다 더 마음 아파하시던 주님께
저는 평생 이렇게 살아왔지만
이 게으른 자를
순종 같은 순종인 척 순종 아닌
죄의 유혹에 저버렸더라도
그건 죄고 이건 아니야!
그러니까 하나님을 바라봐!
이미 모든 것을 승리하신 분
이 몹쓸 딸의 자책을 사랑으로 바꿔 주시는
헐, 여태 뭘 좇고 있었지!
문제 해결과 동시에 기도도 놓았다
저도 저를 못 기다리겠는데

/ 네 번째. 저도 포기한 제 자신을 어찌 그리 사랑해 주시나요?
선택의 기로에서
문제가 꼬이고 꼬여도
하나님께 다 맡기면 돼
내가 파 놓은 구덩이 속에서 건져 주시는
이렇게 따뜻하신 하나님을
주님을 사랑하니까 다시 해 볼게요
조급하면 들을 수가 없잖아
저 같은 사람과의 약속도 기억해 주시다니
저를 통해 사랑을 흘려보내신다고요?
괜찮아
걱정해봤자 무슨 의미가 있니
넘어졌지만 주님이 손잡고 계시니까 괜찮아
널 위해, 날 위해
아니야, 잘했어. 최고야!

/ 다섯 번째. 당신을 위해 오신 분이 계세요
더 온전해지면 내가 고칠 수 있을 줄 알았다
하나님 없이는 그렇게 될 수가 없지
감히 내 부족함 따위로 망쳐질 수 없는
괜히 사랑의 하나님이 아니야
주님 등 뒤에 감춰진 선물보다
모든 것을 해결해 주실 그분께
주님이 없는 미래는 없는데
하나님이 악한 일을 계획하신 게 아니에요
우리의 눈물과 함께하시는 그분을
너무 사랑해서 보내주신 이
홀로 영광 받으실 주님께

/ 여섯 번째. 그래도 이건 변치 않는 진리라서요
관계는 이렇게
두 사람이 하나가 되려면
연약해 빠져서 다행이다
인생 한 번이니까 그냥 대충 살자고?
진짜 잘난 사람은!
주일은 무슨 날?
우리 같이 기도해요
정신차려, 이 친구야!
에이~ 모르셔서 그래요
응? 그래서 온 건데?
만나면 무슨 얘기해요?
왠지 알아?
단순한 문제 해결, 그 이상
기도 없이 사람의 마음을 어떻게 바꿔
채워야 할 것으로 채우지 않으면
사단의 계획이 성공하지 못하도록
모든 게 다 거저 받은 것뿐인데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