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언어의 백신
언어의 백신
  • 저자이미래 저
  • 출판사구암출판사
  • 출판일2022-02-07
  • 등록일2022-09-26
보유 1,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0, 누적예약 0

책소개

새벽이 오면 그의 노랫소리를 받아 적기 위해 연필과 공책을 머리맡에
놓고 아이처럼 기다린다. 째깍째깍 지구를 순회하는 초침 소리에 물 냄새 풍기는 안개가 똑딱선을 타고, 그의 노래는 삼신할미의 주름진 미소와도 같고, 산도를 밀고 나오는 갓난이의 우렁찬 울음과도 같고, 아기의 입술에 젖을 물리는 산모의 뜨거운 눈물과도 같다.

공감각적 심상이 뚜렷한 이미래 시인은 언어의 감각적 발상을 숙지하고, 영원한 문학소녀가 되고자 합니다. 서정적 내음이 누구보다 돋보이는 사차원적 두뇌가, 오늘의 위대한 탄생을 이끌어냈습니다. 언어를 문장으로 쓰기 위하여 자연과 마주앉아 주고받는 소통으로 공감을 느끼고, 인생의 경험을 교환하였습니다. 문학소녀였던 그녀는“시처럼 꽃처럼 인생을 그리다”문학밴드에서 1기 수강생으로 공부하였고, 꿈이 있기에 늘 봉사하며, 뛰어난 리더쉽으로 앞장 서 왔습니다. 늘 멀리 함께 가기를 원했기에 지도자로써 자질을 배우고, 손끝으로 부드러운 마음을 배출하였으며, 또 다시 아름다운 문학의 꽃을 피웁니다. 문학인으로서 가장 따스했던 기억은 무엇이냐는 질문에, 를 쓰면서 참 행복했고, 스스로 위안을 가짐으로 매 순간순간마다 사랑을 품을 수 있었다고 합니다. 나를 사랑하고 염려해 주는 사람들에게 시인이라고 소개 되었을 때 더 멋진 글로 보답 해야겠다는 다짐을 하였다고 시인은 겸손하게 말합니다.

목차

판권 페이지
표지
출판사 서평
작가 소개
시인의 말
목차
1부 문학의 옷
2부 휘파람 소리
3부 웃음꽃
4부 내 손 안에 작은 풍경
시인의 말 중에서
신간 도서 안내
출판사 표제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