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콤플렉스 프리즘
콤플렉스 프리즘
  • 저자사이하테 타히 저/정수윤 역
  • 출판사위즈덤하우스
  • 출판일2022-03-04
  • 등록일2022-09-26
보유 2,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1, 누적예약 0

책소개

상처 구석구석 비추어 발견한 위로의 말들
『밤하늘은 언제나 가장 짙은 블루』 사이하테 타히 에세이 동시 출간


시의 경계를 허물고 시가 갈 수 있는 모든 곳을 종횡무진하는 사이하테 타히의 에세이가 국내에 처음 소개된다. 관계라는 수면 위에서 흔들리지 않고 사는 법을 담은 『너의 변명은 최고의 예술』과 상처를 직시하고 자신을 있는 그대로 긍정하는 『콤플렉스 프리즘』을 동시에 만나볼 수 있다. 누구나 품고 있지만 미처 말이 되지 못한 감정을 감각적이고 살아 있는 언어로 건져 올린 두 권의 에세이가 지금 이 순간을 살아내고 있는 밀레니얼의 마음을 거울처럼 비춘다.

저자소개

1986년 출생. 2004년부터 자신이 쓴 시를 인터넷에 공개했고 이듬해 문예지 『현대시수첩』 신인작품란에 투고를 시작하여 2006년 현대시수첩상을 수상했다. 2007년에 출간한 시집 『굿모닝』으로 일본에서 가장 주목받는 신진 시인에게 돌아가는 나카하라추야상을 당시 여성 작가 최연소인 만 21세에 받고, 시집 『하늘이 분열한다』 『사랑이 아닌 것은 별』을 출간하며 현대시하나쓰바키상을 수상했다. 2016년 시집 『밤하늘은 언제나 가장 짙은 블루』가 2018년 영화 [도쿄의 밤하늘은 항상 가장 짙은 블루]로 만들어져 화제를 모았다.

일본에서 시집으로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2020년 와세다대학 입시 문제에 에세이 「인간이 있는 곳」이 출제되어 가장 주목받는 젊은 여성 시인으로 자리잡았다. 소설, 대담, 일본 고유의 시 와카 번역 및 해설, 동화, 작사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으며, 국내에 소개된 에세이로는 『너의 변명은 최고의 예술』 『콤플렉스 프리즘』 등이 있다.

목차

들어가며

천재라고 믿었다
나의 센스를 시험하지 마십시오
겸손살인사건
진짜 좋아하는 게 아닌 거 아니야?
특이하다는 소리에 기뻐하는 녀석은 평범하다
위로받고 싶기는 하지만
살아가기에 너무 어려
나는 아무도 구원할 수 없어
성년의 날에
올바른 척하고 있다
아무것도 하고 싶지 않은 건 아니고, 할 수 없는 것도 아니지만, 안 하는 날
이 좋은 걸 모르다니 가여워
말하기 어렵다는 거 진짜야?
나는 내가 너무 좋아
동경은 굴욕
너에게 마음을 열지 않는다
안녕하세요, 저는 음치입니다
연애 따위 기분 나빠 증후군
나쁜 사람 같은 건 없다고 생각해
음악에 구원받은 적 없다
저에게 말 걸지 마세요
모든 일은 갑자기 벌어진다
나는, 바보가 아니야
부디 내 편이 생기지 않기를
상냥하기를 단념하다
결론지상주의 파괴협주곡
언어화 중독

나오며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