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모두를 파괴할 힘
모두를 파괴할 힘
  • 저자이경희 저
  • 출판사다산책방
  • 출판일2022-07-25
  • 등록일2022-12-16
보유 2, 대출 2, 예약 0, 누적대출 13, 누적예약 1

책소개

“이 책을 덮고 나면 현실의 시차에 적응하기 위해
한동안 심호흡을 해야 할지도 모른다.”

SF어워드 대상 수상 작가 이경희 신작 장편소설


활자에서 뽑아낼 수 있는 최고의 긴장감과 재미를 선사하기로 정평이 나 있는 작가 이경희의 신작 장편소설 『모두를 파괴할 힘』이 다산책방에서 출간되었다. 지금 바로 영상화를 추진해도 손색없는 플롯과 간결한 문체, 군더더기 없는 빠른 전개와 엄청난 몰입감, 읽는 이의 피를 끓게 하는 주제 의식까지. 다채롭고 깊이 있는 서사로 차려낸 장르의 진수성찬을 신작 『모두를 파괴할 힘』에서 전부 맛볼 수 있을 것이다.

저자소개

SF 소설가. 죽음과 외로움, 서열과 권력에 대해 주로 이야기한다. 환상문학웹진 [거울] 필진. 「꼬리가 없는 하얀 요호 설화」가 황금가지 제4회 타임리프 공모전에 당선되어 데뷔하였고, 「살아있는 조상님들의 밤」으로 황금가지 제6회 작가프로젝트 공모전, 「χ Cred/t」로 안전가옥 스토리 공모전을 수상했다. SF와 판타지 양쪽에서 활동 중이며, 대표작으로는 『테세우스의 배』, 「다층구조로 감싸인 입체적 거래의 위험성에 대하여」, 「마음 여린 땅꾼과 산에 깔린 이무기 설화」, 논픽션 『SF, 이 좋은 걸 이제 알았다니』 등이 있다. 

첫 번째 장편소설 『테세우스의 배』가 2020 SF 어워드 장편 부문 대상에 선정되었다. 동양 판타지와 시간여행이 뒤섞인 단편 「꼬리가 없는 하얀 요호 설화」가 2019년 황금가지 타임리프 공모전에 당선되었고, 단편소설 「살아있는 조상님들의 밤」은 온라인 소설 플랫폼 ‘브릿G’에서 ‘2019 올해의 SF’에 선정되었다. 

그는 SF와 판타지의 팬보이로 10대를 보내며 오랜 세월을 방황한 끝에 작가를 꿈꾸게 되었고, 1980~1990년대 걸작 애니메이션과 만화들, 〈스타트렉〉 에피소드들, 톨킨과 이영도, 르 귄과 젤라즈니, 알프레드 베스터와 코드웨이너 스미스, 듀나, 배명훈, 곽재식, 김보영, 이서영 등 위대한 장르의 발자취를 추적하며 자신만의 샛길을 발견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 왔다. 
한·중·일 아시아 설화 SF 프로젝트 『일곱 번째 달 일곱 번째 밤』, 앤솔러지 『맥아더 보살님의 특별한 하루』에 참여했다. 

목차

1부 | 달
2부 | 혁민이들
3부 | 예카테린부르크
4부 | 모두를 파괴할 힘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