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신행 가는 길
신행 가는 길
  • 저자이순애 저
  • 출판사도서출판 여여심
  • 출판일2022-09-20
  • 등록일2022-12-16
보유 1, 대출 1, 예약 0, 누적대출 1, 누적예약 0

책소개

책을 내면서

한평생 살아오면서 우여곡절迂餘曲折(뒤얽혀 복잡한)의 숫한 풍파가 많았다. 다른 사람들도 마찬가지이지만 나는 유독 심했든 것 같다.
일찍 고향을 등지고 떠난 후 낮선 타지에서의 결혼 생활, 아이들의 양육문제, 나 개인의 사는 문제, 나와 함께 살아 온 사람과의 만남과 헤어짐 속의 고뇌와 번민 ...,등 순탄한 구석이 하나도 없었다. 고난의 연속이었다. 그러나 하나의 시련이 나에게 닥쳐 올 때 마다 강단剛斷(어떤 일을 야무지고 강하게 처리함)을 가지고 세상이란 얽히고 설 킨 문제를 인내와 의지로 견디면서 해결하고 극복하며 온 까닭에 비로소 지금에 내가 여기에 서 있게 되었다.

그러나 지나온 날 들을 회상하며 펜을 잡고 세상이라는 바다에서 낚시하는 어부의 마음이 되어 추억이라는 과거를 끄집어내어서 막상 책을 쓰려고 하니 매우 망설여졌다.
무엇을 어떻게 풀어 낼 것인가.
소녀의 마음처럼 가슴이 두근거리며 설레었다.
아니, 정결한 마음으로 목욕재계하고 촛불을 밝히며, 부끄러워하며 순수한 마음으로 신랑을 맞이하는 첫날밤의 신부의 마음이었다.
인생여정 파노라마의 여정을 한 가닥 한 장면 풀어 헤쳐 세상에 보인다고 하는 것이 심장이 박동치고 뛰면서 마음도 덩달아 물결치듯 요동하고 있었기 때문이다.
그리고 새로운 감정의 열정이 요구된다는 사실을 새삼 느끼게 되었다. 그러나 내가 살아왔던 지난 날들의 모습들이 평탄한 삶이 아니었고 그러한 삶이 굴곡과 고난의 여정 이었지만, 너무나 사실적인 현실 앞에서 바쳐진 나의 피어나는 젊음과 진솔한 이야기이기에 그래서 보여주는 영상이 감동적인 드라마가 되고, 세상에 한 줄의 교훈이 되는 흔적으로 남기게 된다면 오히려 그것도 신적인 사명을 부여받은 나의 책임이라고 여기니 정성과 심혈을 기울여 행동으로 옮겨야 한다는 사실을 직시하게 되었고, 나의 심연에서 잠자고 있던 본능이 꿈틀거리기 시작하며 용기가 생기면서 에너지가 용솟음치면서 분출하기 시작했다.

한 마리의 연어가 아름답고 고운 꿈을 꾸면서 세상이라는 물결을 거슬러 고난의 걸림돌을 이겨 내고 심연心淵(마음의 연못)의 고향으로 돌아왔다.
천신천존의 은혜를 받아 사람 살리는 사명을 받아 내 본연의 자리인 그 연못으로 돌아 온 것이다.
그리고 이제는 나의 자리에서 ‘한 그루 한 그루 정성들여 심는 나무들이 백년 뒤에 우리 후손의 숲을 이루는 희망이 될 것 이다’라는 올바른 마음을 가지고 제자들과 함께 세상을 신명과 광명의 오곡백과 물결치는 천지天地로 만들 수 있다는 힘과 비전도 생겼다.
그러기에 용기백배 충만한 마음으로 글말을 시작했다. 책이 나오면 어떤 느낌을 줄 것인가 대한 기대나 어떤 평가를 들을 것인가에 대한 걱정은 없지만, 내 자신의 모습을 모두 꺼내어 보인다는 것이 한편 쑥스럽기도 하였고 지금까지 파란만장의 숫한 풍파를 견뎌온 나이기에 긍정적인 마음으로 기꺼이 받아들이며 그리고 아주 즐거운 마음으로 나의 이야기를 그대로 써 내려갔다.

격식을 차리자면 끝이 없고 그러다보면 쓰는 사람이나 읽는 사람들이 다소 부담스러울 수도 있다고 여기기에 나는 자연스러운 한 사람으로써 ‘하늘 갈 때 한 평의 땅에 묻히는 것조차 남아 있는 후손에게 빚지는 것이기에 백골로 훨훨 뿌려주는 것을 원하는 나라는 생각’으로 ‘가진 것이 없으면 잃을 것이 없다’는 세상의 진리를 몸으로 채득하고 나니 마음 비우기도 쉬워졌고, 모든 것은 버린다는 마음과 비운다는 마음에서 창조의 아름다움은 시작된다고 생각하니 비로소 마치 아주 가까이에 있는 사람과 평소에 못 다한 이야기를 나누듯이 추억과 애환과 인생 역정의 길을 써 보고 싶었고 쓸 수가 있었다.
그리고 가득 채우 진 곳에 얹듯이 채우는 것이 아니라, 비운 곳에 새로운 진솔한 마음을 화가가 그림 그리듯 그린다는 생각을 하니, 마치 ‘새 하늘과 새 땅’에서 새로운 세계를 만들어 가는 기분이 되었다. 방랑의 길에서

목차

1.닭의 목을 비틀어도 고향의 새벽은 온다 2.신神들의 순례 3.무속인 무당 4.아들아 나의 아들아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