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탕탕 두드려라 그러면 열릴것이다
탕탕 두드려라 그러면 열릴것이다
  • 저자김남열
  • 출판사도서출판 여여심
  • 출판일2023-01-12
  • 등록일2023-08-23
보유 2,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1, 누적예약 0

책소개

들어가는 말

사랑하자, 사랑하자. 사랑의 춤을 추자. 재산이 있든, 가난하든, 어우러지는 권력을 잡은 이든, 그렇지 못한 이든 어깨동무 하고 안아주는 진정한 동무가 되는 사랑을 하자, 사랑을 하자. 사랑의 춤을 추자.

미움은 사람의 가슴을 병들게 하며, 냉소적인 자신의 잇속을 채우기 위한 위선의 짐승 모습을 한 사람답지 못한 모습이 아닌, 진정한 사람다운 냄새가 나는 사랑을 하자, 사랑을 하자. 위선의 탈을 벗어던지는 사람 향기 나는 그런 사랑을 하자.

지나가다 엎어진 아이를 보면 일으켜 세워주며 먼지를 털어주고, 지나가다 임신한 여인네 아파하면 가까운 병원에 데려다 주고 병원을 나올 때 흔적 없이 나오더라도 기분이 좋은 마음이 훈훈한 사랑을 하자, 사랑을 하자. 영혼이 순수해지는 순수한 사랑을 하며 다정한 사랑의 춤을 추자.

우리네 인생 우주에 한낱 티끌 같이 작은 존재.
살면서 아웅다웅 아귀다툼 말고 남의 가슴 아프게 하지 말고 그러면 내 가슴은 천 배 만 배 아프다는 사실을 알고, 자연으로 돌아 갈 때 편안하게 갈 수 있게 사랑을 하자. 사랑도 현생에 나를 위한 천도이니 무엇을 하며 우두머리 되려 하는 사람도 곁에 사람들이 있어 빛을 발하고 밥벌이 할 수 있고, 음식도 몸속으로 기어 들어가면 반죽이 되어 소화 시켜야 하는 것은 누구나 똑 같고, 먹어야 살고 먹어야 힘을 쓰듯 먹고 싸고 하는 것은 매한가지이니, 사랑을 하자? 탕탕 문을 두드려 주인을 깨우 듯 내 마음의 문을 탕탕 두드려 잠자는 내 자신을 깨워 사랑을 하자, 사랑을 하자. 탕탕 소리 나는 사랑을 하자. 그러면 내가 하고자 하는 문이 닫힌 일들이 문을 열며 반길 것이다.
탕탕 두드리자 그러면 열린 것이니, 어서 빨리 잠자고 있는 나의 마음의 문을 열고 사랑하자, 사랑하자.
가까이에 있는 사람들을 진정으로 사랑하자.

저자. 김남열

저자소개

김남열 

- 전 (사)아태경제문화연구소 근무
- 전 한솔입시학원 원장
- 전 한맥산업 대표
- 전 동서영화사 대표
- 전 월간 매직, 시사인물 편집주간
- 전 한방과 건강 객원 기자
- 전 월간 선택 편집 기자
- 도서출판 천수천안 편집주간
- 현 ,도서출판 여여심 발행인,
- 현, 브레이크뉴스 객원기자
- 현 계간 시문학 발행인
- 현 월간뉴스 시인, 월간뉴스 이북매거진 발행인
- 현, 평론가, 시인, 문화, 공연기획자


작품
- 어린바람둥이
- 일관성
- 모두가 예하거나 아니오 할지라도
- 당신, 그대 그리고 나
- 비처럼 흘러가리라
- 우리네 인생바람처럼 왔다 가네
- 부모님 전상서
- 무애의 춤
- 당신은
- 꽃
- 고독하기에 사람이다
- 두 발로 걷는 자의 미덕
- 무애의 춤
- 는,은,이
- 산에서 흐르는 물이 강으로 흘러 바다로 간다
- 그립기에 사랑한다 등 40여편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