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푸른 깃털 속의 사랑(개정판)
푸른 깃털 속의 사랑(개정판)
  • 저자박경용
  • 출판사한국문학방송
  • 출판일2023-04-10
  • 등록일2023-08-23
보유 6,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1, 누적예약 0

책소개

20년이 훨씬 지난 지금(2022년 3월) 일본어 개정판을 내게 되어 감회가 새롭다.
초판 발행 이후 이웃나라 일본은 쓰나미로 인한 후쿠시마 원전 사고 등의 재해를 겪었고, 또 전 세계가 기후환경 문제로 고민하고 있는 요즘, 이 작품은 대자연 속 조류의 생태계를 다룬 우화로 일본어판 발행에 있어 극히 적은 부분이나마 보필 수정했다.
위대한 자연의 질서 앞에서 생명체의 존재를 따뜻한 눈으로 바라보며 함께 고민하고 창작한 나 자신에게 자부심을 느낀다. 게다가 에세이를 토대한 소설화하는 문학장르 해체라는 초반기의 시도라 여겨진다.
그리고 이 글을 일본어로 번역해 준 진해의 번역가 이애옥 씨와 일본 생태 및 곤충학자 마쓰모토 겐이치 씨에게 감사한다.
― 머리말 〈한국어·일본어 개정판에 부쳐〉

오랜 세월 동안 산과 들 그리고 호수 주변을 틈만 나면 다녔던 것이 이 글을 쓰게 된 배경이 되었다.
이 작품은 수필을 뿌리로 하여 소설과 우화를 가지와 잎으로 피어나게 시도하였다.
거창하게 포스트 모더니즘까지는 거론하지 않는다 하더라고 어차피 모든 예술은 새로운 미지의 세계로 향하는 끊임없는 행보라 여기고 있기 때문이다.
이 점을 감안하여 이 우화소설을 읽는다면 작품을 이해하는 데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다.
세상의 모든 식물과 동물 그리고 무생물에 이르기까지 생명을 불어넣고 말하게 하려 했다.
고차적인 기쁨과 철학의 겸용은 작가의 몫이며 그 판단은 독자에게 맡길 수밖에 없다.
청둥오리의 삶과 죽음, 사랑을 통해 자연을 바라보는 시각이 보다 따뜻하고 깊어지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
철새들의 생태에 관한 것은 오스트리아의 노벨상 수상자인 비교 생태학자 로렌츠와 국내학자 여러분의 저서가 도움이 되었음을 밝힌다.
― 〈작가의 말〉

저자소개

■ 著者 박경용(パク?キョンヨン)
1939년 경남 김해 출생.
기자, 교사, 김해시보 상임편집위원, 가인소극장 대표 역임
현 가야스토리텔링협회장, 인제대학교 선임연구위원
저서 〈수로왕의 숨결〉 〈아 ! 가야〉 〈푸른 깃털 속의 사랑〉
韓?慶?南道金海1939年生まれ。
記者、?師、金海市報常任編集委員、カイン小劇場代表 ?任
現 伽耶スト?リ?テ?リング協?長、仁?大?先任?究委員
著書『首露王の息遣い』『ああ!伽耶』『?い羽毛の中の愛』

■ 共同?者 
이애옥(李愛玉, イ?エオク)
1956년 진해시(현 창원시 진해구) 출생
2015년 경상남도교육청 산하 일본어교사 퇴직
수필 2017년 〈마이 스타일 홋카이도 여행 이야기〉
번역서 2019년 〈진해의 벚꽃(ある日韓?史の旅- ?海の?)〉,
〈1945 귀환, 진해!! 기억속의 고향(「日本?」から?た日本人)〉
1956年 ?海市(現昌原市?海?)生まれ
2015年 慶?南道?育?傘下日本語?師を退職
?筆 2017年〈マイスタイル北海道旅物語〉
??書 2019年「?海の?(ある日韓?史の旅- ?海の?)」、
〈1945 ?還、?海!! 記憶中の故? (「日本?」から?た日本人)〉

마쓰모토 겐이치(松本堅一, まつもと けんいち)
1945년 일본 도쿄 출생. 현 일본 홋카이도 거주 생물(곤충)학자
딱정벌레(Carabus)의 분포 연구 논문 다수 발표.?
1945年日本東京生まれ。 現北海道在住の生物(昆?)?者
オサムシ(Carabus)の分布?究論文を多??表。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