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꿈꾸는 수레
꿈꾸는 수레
  • 저자이국화
  • 출판사한국문학방송
  • 출판일2023-05-10
  • 등록일2023-11-23
보유 5,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0, 누적예약 0

책소개

인간은 『꿈꾸는 수레』라는 생각을 전부터 해왔다.
수레 위에 무거운 짐만 싣고 가려면 얼마나 힘들고 고달플까. 아름다운 꿈을 실어야 지은 짐이 가볍게 느껴지고 갈 길이 지루하지 않으리라.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를 그리고 싶었다. 더불어 1980년 전후 무분별한 개발로 이뤄진 관광단지 설악동의 잘못된 실태를 고발하고 싶었다. 지금은 업소들이 문을 닫거나 집을 헐어내서 폐허가 되다 싶이 했지만 미완성 교향곡 같은 사랑 이야기는 여운을 길게 끌 것이다.
세익스피어는 자기가 쓴 글은 체험 아닌 것이 하나도 없으며 체험 그대로 쓴 것이 하나도 없다고 했다. 이 글도 마찬가지다.
신산(辛酸)한 삶과 사랑 얘기의 배경은 설악산인데 설악산이 금강산에 밀려 세인의 관심에서 멀어지는 일과 설악산을 기대어 밥을 먹고 사는 많은 속초 사람들을 떠올리면 안타깝다. 이 책이 나오도록 도움 주신 여러분들께 감사드립니다.
― 이국화(본명 李花國), 책머리글 〈작가의 말〉

저자소개

■ 이국화 시인 
△ 본명 이화국(李花國)
△ 서울 진명여고, 수도여자 사범대학(현 세종대) 국문과 졸업 
△ 월간 《현대시》 등단(1990) 
△ 경기도문인협회 자문위원, 고양작가회 부회장 역임
△ 한국문인협회, 한국시인협회, 한국여성문학인회, 한국작가회의, 국제펜클럽 회원. 설악문우회 〈갈뫼〉 동인
△ 대전 중도일보에 단편소설 『조막손이』, 『母影』, 『終章』 연재(1962). 중편소설 『歸着地』 연재(1963.1월~6월)[※ 연재 당시 필명 李胤貞]
△ 경기도문학상, 경기예총문학대상, 고양시문화상, 전국민편지쓰기대회 금상?은상(2회), 경기농협단막극대회 작품상 (희곡 『늦깎이』, 1994), 한국문화예술인선교회 신앙시 공모 특선 
△ 시집 『꽃나라 잠언』, 『등대』, 『엄마 내 귀가 이상해』, 『참지 않을 거야』, 『무스탕을 입고』, 『알전구 켜진 방』, 『모래는 바다가 좋다』, 『이슬방울』
△ 장편소설 『꿈꾸는 수레』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