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살인 플롯 짜는 노파
살인 플롯 짜는 노파
  • 저자엘리 그리피스
  • 출판사나무옆의자
  • 출판일2023-05-30
  • 등록일2023-11-23
보유 1,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0, 누적예약 0

책소개

“이 익살스러운 책은 현대판 미스 마플이다.” _워싱턴 포스트
영국 미스터리의 독보적인 존재감, 『낯선 자의 일기』 엘리 그리피스 신작
★★★ 대거상, 에드거상 수상 작가
★★★ 2021 골드 대거상 최종 후보작
★★★ 아마존 베스트셀러

“살인에 대해 감사합니다. 그녀가 없었다면…”
범죄 소설을 즐겨 읽던 노부인의 죽음과 책을 둘러싼 미스터리

대거상과 에드거상을 수상한 세계적인 베스트셀러 작가 엘리 그리피스의 신작. 영국에서만 100만 부 이상 판매되고 세계 13개 언어권에서 번역 출간된 범죄 소설 시리즈 ‘루스 갤로웨이 시리즈’로 명성을 얻은 그리피스는 2020년 『낯선 자의 일기』로 고딕 문학의 전통을 현대 서스펜스의 감각으로 완벽하게 재창조했다는 찬사를 받으며 에드거상 최우수 장편소설상을 수상했다. 『살인 플롯 짜는 노파』에서 그녀는 미스 마플을 연상시키는 노부인과 영국 황금기 추리 소설들을 등장시켜 전작과는 사뭇 다른 유쾌하고 아기자기한 미스터리를 선사한다. 이 작품은 2021년 골드 대거상 최종 후보에 올랐다.
영국 서식스의 조용한 도시 쇼어햄. 바닷가가 내려다보이는 노인 보호 주택에 사는 노부인 페기 스미스는 범죄 소설의 열렬한 팬이며 지나다니는 사람들을 망원경으로 관찰해서 기록하는 취미가 있다. 어느 날 간병인 나탈카는 창가 의자에 앉은 채 죽어 있는 페기를 발견한다. 협심증이 있던 아흔 살 노인의 죽음은 의심의 여지 없이 심장 마비에 의한 자연사로 처리되지만 나탈카는 페기의 죽음에 의문을 품는다. 그녀는 페기의 아파트를 정리하다가 ‘M. 스미스 부인. 살인 컨설턴트’라고 적힌 명함을 발견한 데 이어 페기가 소장한 많은 범죄 소설들의 맨 앞 ‘헌사’나 맨 뒤 ‘감사의 말’에 페기의 이름이 언급돼 있다는 것을 알아낸다. 다수의 책에 페기 스미스(PS)에게 보내는 수수께끼 같은 후기(PS)와 살인에 대해 감사한다는 이상한 말이 들어 있다. 게다가 페기는 두 남자가 집 앞에서 자신을 감시하고 있다고 말한 적도 있다.
그 뒤로도 의심스러운 사건이 잇따라 일어난다. 페기의 장례식 후, 복면을 하고 총을 든 괴한이 페기의 집에 침입해서 책 한 권을 훔쳐 도망치더니, 페기가 죽는 순간 읽고 있던 책에서 ‘우리가 당신을 찾아간다’는 협박이 적힌 엽서가 나온다. 급기야 페기와 친한 범죄 소설 작가이자 바로 그 협박 엽서가 나온 책의 저자인 덱스 챌로너가 총에 맞은 시신으로 발견된다. 이로써 사건은 새로운 국면에 접어들고 하빈더 경사가 본격적으로 수사에 착수한다.
간병인으로 일하는 우크라이나 출신인 매력적인 젊은 여성 나탈카, 페기의 이웃으로 과거 BBC 라디오에서 일했던 여든 살 노인 에드윈, 페기가 자주 다닌 카페 주인이자 전 가톨릭 수도사인 청년 베네딕트는 페기가 살해당했을지 모른다고 생각한다. 또한 감사의 말에서 페기의 이름을 언급한 다른 작가들도 살인자의 표적이 될 수 있다고 여기며, 아무래도 모든 상황이 책과 연결되어 있다고 짐작한다. 그들은 똑같은 협박 엽서를 받은 작가 줄리 먼로가 애버딘에서 열리는 문학 페스티벌에 참석한다는 정보를 입수하고 직접 그녀를 만나러 가기로 한다. 이렇게 해서 아마추어 탐정 삼인조의 추리 여행이 시작된다.

저자소개

본명은 도메니카 데 로사(Domenica de Rosa). 1963년 런던에서 태어났다. 킹스 칼리지 런던에서 영문학을 전공한 후 도서관, 잡지사, 출판사 홍보부에서 일했다. 이탈리아 혈통이 섞인 자신의 삶을 반영한 첫 소설 『이탈리안 쿼터(The Italian Quarter)』로 데뷔하여 이탈리아를 배경으로 한 소설 시리즈 4권을 펴냈다. 엘리 그리피스라는 이름으로 출간한 첫 번째 범죄 소설 『크로싱 플레이스(The Crossing Places)』를 시작으로 아마추어 탐정인 법의학 고고학자 루스 갤로웨이(Ruth Galloway) 박사를 주인공으로 한 범죄 소설 시리즈 13권, 『지그재그 걸(The Zig Zag Girl)』 등 매직 맨(Magic Men)을 주인공으로 한 범죄 소설 시리즈 5권을 발표했다. 독립적인 작품으로는 『낯선 자의 일기(The Stranger Diaries)』 『살인 플롯 짜는 노파』 『블리딩 하트 야드(Bleeding Heart Yard)』가 있다. 루스 갤로웨이 시리즈는 영국에서만 1백만 부 이상 판매되었고 13개 언어권에서 번역 출간되었다. 메리 히긴스 클라크 상(Mary Higgins Clark Award)과 영국추리작가협회 대거상을 받은 데 이어 2020년 『낯선 자의 일기』
로 에드거상 최우수 장편소설상을 수상했다. 『살인 플롯 짜는 노파』는 2021년 골드 대거상 최종 후보에 올랐다. 현재 영국 남부의 해안 도시 브라이턴에서 남편과 두 자녀와 살고 있으며, 웨스트딘 칼리지와 케임브리지 대학교에서 문예창작을 가르친다.

목차

프롤로그
1장 나탈카: 연결어
2장 하빈더: 판다팝
3장 베네딕트: 전념해서 만든 카푸치노
4장 에드윈: 프리뷰 코트
5장 하빈더: 숲속 동물
6장 나탈카: PS: PS에게
7장 베네딕트: 반짝이는 구두
8장 하빈더: 제목 속 살인
9장 나탈카: 사고팔기
10장 하빈더: 백만장자로
11장 에드윈: 진토닉
12장 베네딕트: 동기와 수단
13장 하빈더: 완전히 딴 세상
14장 나탈카: 차와 비스킷
15장 베네딕트: 양초 두 자루
16장 하빈더: 읽어야 할 책
17장 에드윈: 광부의 팔
18장 베네딕트: 교육, 구원, 지옥행
19장 하빈더: 파라타
20장 나탈카: 목소리
21장 에드윈: 어둠 속의 발소리
22장 하빈더: 착한 아들이 아니었다
23장 베네딕트: 기막히게 좋은 추리물
24장 나탈카: 좋은 방이 아니다
25장 베네딕트: 범죄 같다
26장 하빈더: 재미있는 옛날 탐정 소설
27장 하빈더: 안전 가옥
28장 에드윈: 문간에 바람
29장 하빈더: 대필자
30장 나탈카: 지독하고 지겨운 따개비들
31장 베네딕트: 살인의 철자를 거꾸로
32장 하빈더: 집에서 수마일 떨어져
33장 베네딕트: 커플 잠옷
34장 하빈더: 교회 종
35장 하빈더: 인디언 서머
36장 베네딕트: 바닷가 숙녀의 일기
37장 하빈더: 인플루언서
38장 에드윈: 시간과 세월
39장 나탈카: 일상으로 복귀

감사의 말
옮긴이의 말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