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마우리치오 페라리스
마우리치오 페라리스
  • 저자서민규
  • 출판사컴북스캠퍼스
  • 출판일2023-05-30
  • 등록일2023-08-23
보유 1,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1, 누적예약 0

책소개

데이터 시대의 새로운 존재론
마우리치오 페라리스의 ‘신실재론’

영국의 과학철학자 로이 바스카의 ‘비판적 실재론’, 프랑스의 철학자 캉탱 메이야수의 ‘사변적 실재론’과 더불어 이탈리아의 철학자 마우리치오 페라리스의 ‘신실재론’은 21세기 사상을 뒤흔든 ‘실재론적 철학’의 흐름을 형성했다. 거의 모든 것이 디지털로 구현되는 데이터 시대에 실재론은 어떤 의미가 있을까? 페라리스는 데이터가 손으로 만질 수 없지만 특유의 ‘기록성’을 가진 ‘사회적 실재’라는 신실재론의 해석을 근거로 “웹 복지 시스템”의 구축을 역설한다. 디지털 데이터의 가치가 특정 플랫폼 소유자에게 독점되지 않고 모두에게 공유되게 하기 위해서다.
페라리스는 국내 독자들에게 거의 알려져 있지 않다. 하지만 페라리스는 오래전부터 현실적이고 구체적인 수준에서 데이터 사회의 철학을 구상한, 지금 우리 시대의 중요 철학자다. 이 책은 데카트르, 칸트, 푸코를 경유한 모더니즘·포스트모더니즘 비판, 기존 철학의 대안으로서 신실재론, 신실재론에 기초한 데이터의 자유로운 분배 등 페라리스의 사유를 10개 키워드로 소개한다.

마우리치오 페라리스(Maurizio Ferraris, 1956∼ )
이탈리아의 철학자. 토리노대학교 철학과 교수이며, 같은 대학에서 존재론연구센터[LabOnt(Center for Ontology)]를 운영하고 있다. 페라리스는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현대 철학자로 존재론, 해석학, 미학 등의 분야에 관심을 갖고 많은 논문과 저서를 출간했다. 페라리스는 자크 데리다와 협업을 할 만큼 데리다로부터 강한 학문적 영향을 받았다. 그러나 페라리스는 이후 신실재론 운동을 통해 포스트모더니즘 이후 주관주의적 경향으로 흐르고 있는 서양 철학의 새로운 돌파구를 찾고자 자신의 이론을 전개하고 있다. 주요 저서로는 Documentality(2013), Goodbye, Kant!(2013), Introduction to New Realism(2015), Learning to Live: Six Essays on Marcel Proust(2020), Doc-Humanity(2022) 등이 있다.

저자소개

서민규
건양대학교 인문융합학부 교수다. 중앙대학교 철학과를 거쳐 뉴욕주립대학교(버팔로) 철학과에서 박사 학위를 받았다. 로이 바스카의 비판적 실재론과 후기 이론인 메타실재의 관계에 대한 탐구를 주제로 연구했다. 2018년 8월 토리노대학교에서 열린 국제비판적실재론학회 연례학술대회에서 페라리스의 이론과 바스카의 이론을 비교하는 논문을 발표했으며, 이때 페라리스를 직접 만났다. 저서로는 Critical Realism and Spirituality(공저, 2012), Reality and Self-Realisation: Bhaskar’s Metaphilosophical Journey toward Non-dual Emancipation(2014) 등이 있으며, 최근 논문으로는 “반인간주의 실재론의 가능성: 로이 바스카의 메타실재”(2020), “인간다움에 대한 반인간주의적 접근: 포스트휴먼 시대의 실재론”(2023) 등이 있다.

목차

실재론의 부활과 신실재론
01 신실재론
02 푸칸트
03 데칸트
04 굿바이 칸트!
05 티라노사우루스 실재론
06 신실재론의 형이상학
07 존재, 인식 그리고 실재
08 오브제
09 다큐멘텔리티
10 Doc-휴머니티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