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박 부장과 바다
박 부장과 바다
  • 저자이정승
  • 출판사한국문학방송
  • 출판일2023-07-20
  • 등록일2023-11-23
보유 3,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0, 누적예약 0

책소개

나의 소설은 현실주의 펙트다. 그 첫 번째 원조는 초등학교 도서실 도우미(부산시에서 시행한 금빛평생교육봉사단10년) 하는 동안 동료회원들 얘기 초등학생들 앉혀놓고 잠깐잠깐 하는 인성교육에서 아이들 얘기, 아이들 얘기 중 [도서실에서 키 제기] [소설카페 의 아이들] 작품이 있다.

노인복지관 정규 운동 프로에 참석하여 동료들 얘기. 나의 수련으로 소설. 드라마극본. 시나리오. 작사 작곡 노래도 두곡 (콜라텍에서 그녀를.) (조개껍질,귀에대면). 있다.

초근에 짧은 소설 (박 부장과 바다) 는 부산에서 진해에 이사 온 뒤 이곳에 전국적인 유망선박회사 X 선박회사 창립에서 추락하는 과정을 함께 한 모 부장얘기를 듣고적었다.

나의 작품활동은 문호 어니스트 훼밍웨이와 유사하다는 생각하고 있다. 훼밍웨이가 종군운전병 종군기자 등으로 참전하면서 [전쟁과 평화] 노벨문학상 작품 [노인과바다] 등 현실을 접하고 얘기하는 작가다. 나 역시 현실을 (펙트)로 앞 뒤 돌아보는 작가다. 한국작가로서는 선배 현진건 작가님과 유사하다는 생각도 하고 있다.

­― 〈작가의 말〉





- 차 례 -



작가의 말



□ 짧은 소설

진아 진영이

박 부장과 바다



□ 단편 소설

도전

한 줄 서기

저자소개

■ 이정승

△《문학21》 소설(2002), TV드라마(희곡) 등단(2006)

△한국소설가협회 중앙위원

△한국문인협회, 부산문인협회 회원 

△기능능력개발훈련교사 자격 취득  

△소설집 『바람이 스쳐 갔던 자리』 『양철지붕』 『도서실에서 키 제기』  『쪽집게 도사와 큰누나가 보는 곳』 

△시나리오집 『매운 고추』 『부산 공동어시장』 『운대 기차 소릿길 연가』 『고아원에서』

△이론서 『실버 스토리텔링 창작 교실』

한줄 서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