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 로그인 창


로그인 메뉴

따끈따끈! 신착 전자책

더보기

콘텐츠 상세보기
아이링, 칭링, 메이링 : 20세기 중국의 심장에 있었던 세 자매


SMART
 

아이링, 칭링, 메이링 : 20세기 중국의 심장에 있었던 세 자매

장융 저/이옥지 역 | 까치글방

출간일
2021-09-30
파일형태
ePub
용량
117 M
지원 기기
PC
대출현황
보유1, 대출0, 예약중0
콘텐츠 소개
저자 소개
목차
한줄서평

콘텐츠 소개

“20세기 중국 역사의 심장에는 쑹씨 세 자매가 있었다”
현대 중국을 만든 거대한 물결 속에 가려졌던 세 자매를 역사의 주연으로 되살리다


쑹씨 세 자매의 삶은 흔히 “한 명은 돈을 사랑했고, 다른 한 명은 권력을 사랑했으며, 또다른 한 명은 국가를 사랑했다”는 말로 요약되곤 한다. 세 자매는 20세기 중국 역사의 한가운데에서 비범한 인물들의 배우자이자 정치인으로서 커다란 영향력을 미쳤지만, 오늘날에는 그들의 화려한 삶과 부정부패만이 회자될 뿐이다. 그렇다면 이야기 속 주인공이 아닌 인간으로서의 세 자매는 어떤 사람들이었을까? 전작 『대륙의 딸』에서 여성 서사를 통해 중국의 역사를 흥미진진하게 풀어낸 바 있는 저자 장융은, 세 자매의 삶에 주목하여 그들 사이의 정치적 갈등과 반목, 우애와 연대의 서사를 풀어놓는다. 세 자매는 미국에서 교육을 받은 중국의 첫 신여성이었고, 남편에게 순종하며 살아간 당대의 여성들과 달리 주체적으로 자신의 길을 선택하고 걸어간 보기 드문 인물들이었다. 동양과 서양, 3개의 세기를 가로지르는 그들의 삶을 통해 독자는 격변의 시기였던 20세기의 중국과 그 혼돈 속에서 각자의 삶을 개척해나간 세 자매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저자소개

1952년 중국 쓰촨 성에서 태어났다. 문화 대혁명 시기에는 농부, ‘맨발의 의사’, 철강 노동자, 전기 기술자로 일했고, 이후 쓰촨 대학교에서 영문학을 전공했다. 1978년에는 영국에서 유학했고, 1982년 요크 대학교에서 언어학으로 박사 학위를 받았다. 그녀는 중화인민공화국 출신으로 영국의 대학교에서 박사 학위를 받은 첫 번째 인물이다.
장융의 저서들은 40개 이상의 언어로 번역되었으며, 전 세계에서 1,500만 부 이상 판매되었다. 또한 영국 작가조합(WGGB) 선정 “최우수 논픽션” 상과 「더 북셀러」 선정 “올해의 영국 도서” 상을 비롯한 다수의 상을 수상했으며, 버킹엄 대학교와 요크 대학교, 워릭 대학교, 던디 대학교, 보든 칼리지 등 영국과 미국의 여러 대학교에서 명예박사 학위를 수여받았다. 현재 소아스(SOAS) 런던 대학교의 명예 펠로이다.
그녀의 저서 『대륙의 딸(Wild Swans : Three Daughters of China)』은 「아시안 월스트리트 저널」에서 가장 많이 읽힌 중국 관련 서적으로 선정되었으며, 『마오 :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들(Mao : The Unknown Story)』(존 핼리데이 공저)은 「타임스」에서 “원자폭탄 같은 폭발력을 지닌 책”이라는 평을 받았다. 『서태후 : 현대 중국의 기초를 만든 통치자(Empress Dowager Cixi : The Concubine Who Launched Modern China)』는 「뉴욕 타임스」의 “올해의 주목할 만한 책” 부문에 선정되었다. 신간 『아이링, 칭링, 메이링』은 “기념비적인 저작”(「스펙테이터」)으로 평가받고 있다.

목차

서론

제1부 공화국으로 가는 길(1866-1911)

제1장 국부의 부상
제2장 쑹자수|감리교 선교사, 은밀한 혁명가

제2부 세 자매와 쑨원(1912-1925)

제3장 아이링|“놀랍도록 영리한” 아가씨
제4장 중국이 민주주의를 개시하다
제5장 아이링의 결혼, 칭링의 결혼
제6장 마담 쑨원이 되다
제7장 “나의 벗 레닌의 본보기를 따르겠다”

제3부 세 자매와 장제스(1926-1936)

제8장 상하이의 아가씨들
제9장 메이링, 총사령관 장제스를 만나다
제10장 궁지에 몰린 독재자의 아내로서
제11장 칭링의 망명 생활|모스크바, 베를린, 상하이
제12장 남편과 아내 팀
제13장 장제스의 아들을 스탈린의 손아귀에서 되찾아오다
제14장 “여자가 남자를 보호한다”

제4부 전쟁 중의 세 자매(1937-1950)

제15장 용기와 부패
제16장 칭링의 울분
제17장 메이링의 환희와 절망
제18장 장제스 정권의 몰락

제5부 세 명의 여성, 세 갈래 운명(1949-2003)

제19장 “우리는 기필코 온정주의를 극복해야 합니다”|마오쩌둥의 부주석이 되다
제20장 “후회는 없다”
제21장 타이완의 나날들
제22장 할리우드 며느리
제23장 뉴욕, 뉴욕
제24장 격변의 시대를 맞이하여


자료 출처
참고 문헌
감사의 말
옮긴이의 말
인명 색인

한줄서평

  • 10
  • 8
  • 6
  • 4
  • 2

(한글 300자이내)
리뷰쓰기
한줄 서평 리스트
평점 한줄 리뷰 작성자 작성일 추천수

등록된 서평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