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상세보기

고담 김연하 시 1089편 노래 시전집
고담 김연하 시 1089편 노래 시전집
  • 저자김연하
  • 출판사한국문학방송
  • 출판일2023-05-10
  • 등록일2023-11-23
보유 5, 대출 0, 예약 0, 누적대출 0, 누적예약 0

책소개

차갑게 살갗 에이는 바람 속에 희망의 봄이 모든 이들의 가슴을 벅차게 설렘으로 물들이는 연초록 빛 고운 꿈이기에 앙상한 나뭇가지에 스치는 바람의 속삭임도 미소 짓고 꽃샘추위가 변덕스러워 구름 꽂는 언덕에 생명의 등불을 밝혀 가벼운 이마를 내밀고 싹들이 사랑으로 자라며 세상 완하게 수놓은 꽃들처럼 봄과 하께 소망을 전하는 향기로운 좋은 계절입니다.
우리 생활에서 음악은 청각 예술이며 동시에 감성 예술입니다. 음악을 듣는 것은 음악 교육에 있어서 가장 기본 행위이고 음악 감상은 음악의 아름다움에 눈을 뜨고 음악적인 각을 자극하며 음악적 개념의 형성을 촉진 시킬 수 있습니다.
이 세상에는 수많은 노래가 있습니다. 사람 들이 노래가 좋아서 천년이 더 되도록 전해오는 가하면 얼마가지 못하고 사람들에게 잊히는 노래가 있어 많은 노래들 중에는 그 수명이 서로 다르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음악 작업을 추진하는 데에는 작사, 작곡, 편곡 등 여러 가지 과정을 걸쳐 연주 되거나 CD를 통하여 음악을 들을 수 있습니다.
좋은 노래를 만드는 데에는 좋은 작사가 이루어져야 합니다. 노래 가사는 예부터 정형화된 형태와 모양을 갖추고 있는데 시조에서 글자 수를 중시하여 7, 5조(4, 3, 5 혹은 3, 4, 5) 와 7, 7조(3, 4. 3, 4 혹은 4, 3. 3, 4 또는 4, 3. 4, 3)의 형태를 받아들여 노랫말로 발전하여 작곡이 이루어 젖습니다.
본 노래시집은 희로애락喜怒哀樂의 표현 방법에서 시(詩)와 노래를 동일시 보아 음률이 정해져 있는 비교적 짧은 정형시를 골라 노래 가사로 쓰여 졌습니다.
위 노래 시집은 1998년부터 쓴 시집 15권과 시조집 2권을 쉬운 말로 개사한 노래 시 제 1집에서 제9집 까지 발표한 가사를 다시 모아 ㄱ ㄴ ㄷ 순으로 배열 했으며 노래 시 제목마다 고유번호를 부여하여 1,089편을 재편집하였습니다. 제 1부는 노래시집 제2부는 가곡 작곡집으로 나누어 실었습니다.
이번 출판되는 노래 시를 이용하여 좋은 작곡과 연주가 이루어지기를 기대 합니다.
― 〈머리말〉

저자소개

■ 고담 김연하 시인
△중앙대 국제경영대학원 
△≪문예사조≫ 詩 등단
△한국현대시인협회 이사. 한국가곡작사가협회 이사
△한국문인협회 회원
△한국사진작가협회 회원. 한국전력주식회사를 거쳐 (주)한국전설기술단 이사
△한국전자저술상, 서울카톨릭 한우리 감성상, 국가유공포장 외 다수 수상. 사진공모전 입선 24회
△시집 『깨어나는 산』 『세월은 흘러도』 『인생유정』 『겨울 소나타』 『백두대간사계』 『강마을』 『꽃들의 향연』 『인연因緣』 『마음의 창』 『아름다운 강과 바다』 『가을서정』 『여명의 빛』 『바람의 언덕』 『망향의 봄』 『통일의 염원』
△시선집 『조약돌 사랑』, 『호반의 찻집』
△시조집 『그리움은 강물처럼』
△노래시집 『가을 연가』 『날아라! 새들아』 『구름 나그네』 『그리운 얼굴』 『푸른 나의 꿈』 『내 사랑 내 곁에』 『꽃비 내리네』 『가슴 속의 별』 『봄날의 왈츠』
△수필집 『아름다운 인생』

한줄 서평